Share this story

위르겐 클롭 감독 조 하트 루머에 입을 열다

Jurgen Klopp

리버풀의 감독 위르겐 클롭이 자신은 현재의 골키퍼 선수들에 만족하며 영국 최고의 조 하트의 영입에 생각이 없다고 주장하였습니다.

시몽 미뇰레와 로리스 카리우스는 이번 시즌에서 독일인에 의해 다른 경기에서 빠짐으로 비난의 선열에 올랐었습니다.

카리우스는 프리미어리그에서 10경기를 뛰었고 미뇰레보다 7경기가 부족합니다 하지만 두 선수 모두 자신들이 압박하에 있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경험이 있는 알렉스 마닝거는 훈련 중인 2 선수를 도와주고 있으며 한편 허드슨필드 타운에 임대선수의 데니 워드도 포함이 되어있습니다.

리버풀은 수개월 동안 조 하트와 연관이 있으며 맨체스터 시티에서의 커리어는 끝났다고 소문이 들리고 있습니다.

BET NOW - KR

그는 현재 세리에 A의 토리노 FC에 임대선수로 있습니다 하지만 클롭감독은 그의 현재의 구원투수와 같은 선수들은 그의 계획안에 있다고 합니다.

그는 리포터에게 말하였습니다; “저희에게는 정말로 아주 좋은 골키퍼들이 있습니다. 저희는 팀에서 많은 도움을 주는 훌륭한 선수인 마닝거와 함께할 것입니다..”

“저희는 임대 중인 데니 워드를 포함한 젊은 선수들이 있습니다. 저희의 상황은 아주 좋으며 저는 거의 모든 날을 만족하고 있습니다.”

“어느 날 골키퍼가 공과 마주할 때 벌어지는 일들은 아주 잠시 동안입니다. 이 상황들은 골키퍼들의 삶이며 그 순간의 마지막에 서있습니다. 그 순간은 행복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전 저희의 골키퍼들에 만족합니다.”

미뇰레는 일요일에 번리 FC와의 경기를 기대하고 있으며, 리버풀이 1.91의 제공된 배당률로 승리하기를 기대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