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re this story

레알 마드리드 vs 바이에른 뮌헨 8 강전 페이스 오프

2017년 챔피언스 리그 8강전이 그려지면서 흥분이 고조되고 있습니다.

각 경기들도 물론 관심이 가지만 그들 중 레알 마드리드와 바이에른 뮌헨의 만남은 더한 관심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이 대결의 모습은 흡사 2개의 거대한 별의 크기의 규모이거나 2명의 거인이 서로를 배제하기 위해 싸우는 모습입니다.

그렇습니다. 이 경기는 8강전에 불과하지만 다른 경기들과 미리 합의하에 의해 스페인 클럽이 독일 챔피언팀에 바로 도전을 하는 것 처럼 이미 결승을 보는 것과 마찬가지의 느낌입니다.

레알 마드리드는 유럽 최고의 클럽 토너먼트에서 권위를 유지하고 있지만, 이 단계에서는 바이에른 뮌헨에 의해 그들의 앞에 최대의 장애물이 그들의 길을 가로막고 있습니다.

두 클럽은 모두 합쳐서 16개의 타이틀과 자랑스러운 우승 전통을 자랑합니다.

레알 마드리드는 감독인 지네딘 지단의 기지와 경기에 임하는 메인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영감으로 인해 트로피를 다시 거머쥘 것으로 보입니다.

바이에른은 시즌 초반의 어려운 출발을 견뎌왔으며 카를로 안첼로티 감독의 관리와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와 토마스 뮐러와 같은 스타 선수들의 두터운 선수층으로 잘 버텨왔습니다.

그들은 22번 이상의 맞대결 경기에서, 바이에른은 11번 레알은 9번의 승리를 하였고 남은 2개의 만남에서는 무승부를 기록했습니다.

그러나 레알 마드리드는 작년 스페인의 동료 및 도시 라이벌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의 경기에서 왕관을 거머쥐어 11개의 타이틀을 보유중이며 바이에른은 5개 보유중이며 마지막 타이틀은 2013년 분데스리가 유력 후보였던 보루시아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우승하였습니다.

올해의 대결은 각각의 선수들만이 아니라 감독 지단 – 안첼로티의 기지의 전투이기도 합니다.

안첼로티 감독은 자신의 수제자였던 지단이 교체되어 레알 마드리드에 감독으로 들어 오기 전에 레알 마드리드를 이끌던 전 감독이었습니다.

바이에른은 4월 13일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1차전을 주최하고 레알 마드리드는 4월 19일 배르나베우 스타디움에서 2차전으로 독일을 환영하게 됩니다.

누가 첫 승리를 차지하게 될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