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re this story

데이비드 헤이 변덕스러운 토니 벨류에 대한 “처참한” 패배를 예측한다

David Haye

전 헤비급 챔피언 데이비드 헤이는 3월 4일 런던의 O2에서 토니 벨류를 만났을대 “처참하고 빠르게 패배할 것” 이라고 예언했습니다.

리버풀 출신의 파이터 벨류는 헤이의 평소의 전술을 다시 한번 생각해 봐야하며 링 안에서 실제 처벌을 받을 위험이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데이비드 헤이는 벨류의 비판을 무시하고 빅매치를 완벽히 준비하기 위해 마이애미에서 영국의 훈련 캠프로 도착했습니다.

벨류는 자신의 헤비급 상대가 그 경기에서 어떻게 임해야 하는지 신중하게 생각하라고 경고했습니다. “나는 그가 무슨짓을 할지 모른다.” 라고 스카이 스포츠를 통해 밝혔습니다.

“저는 기대하고 있습니다. 그가 최대를 역량을 발휘했으면 좋겠습니다.” 나는 그가 무엇을 하기를 바랍니다. 하지만 저는 기대하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보통의 벨류라면 그렇게 하지 않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경기는 잔인하고 빠르게 진행될 것입니다. 그것은 그에게 처참한 결과를 초래할 것입니다 . ”

BET NOW - KR

가장 최근의 뉴스 컨퍼러스에서 격렬한 몸싸움이 벌어진 이후, 결전을 앞둔 양 선수간에게 평화란 없었습니다.

두 선수는 결전이 일어나는 주에 다시 서로의 얼굴을 보게 될 것이지만 헤이는 프리 파이팅에서 되도록이면 말을 아끼고 있습니다.

헤이는 벨류가 충분히 육체적으로 준비가 된 모습이 아니라고 주장하기 전에 상대방을 “변덕스러운 사람” 이라고 언급했습니다.

“당신이 그의 말을 듣는다면, 그는 이유없이 화를 내며 소리를 지르고, 변덕스러운 사람입니다.. 저는 그런 분위기를 좋아하지 않습니다. 저는 가능한 한 부정적인 사람들로부터 멀리 떨어져 있고 싶습니다.

“그는 올바른 인생을 살아 가지 않습니다, 그는 자신이 하고 있다고 이야기하며 그것에 대해서 이야기를 합니다, 그러나 그의 몸을 보면 당신은 분명히 당신이 손대서는 안되는 것을 먹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그는 분명히 해야 할 만큼 열심히 훈련하지 않습니다.”

헤이의 배당률은 1.15로 벨류를 물리쳤으며. 벨류는 런던 시합에서 배당률 5.50을 기록하며 무승부는 29.00을 기록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