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re this story

실력 정진을 보이는 해밀턴

루이스 해밀턴은 이번 시즌 실력에 비해 높은 성적을 올리지 못했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루이스 해밀턴은 총 6번의 레이스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같은 메르세데스 팀원인 니코 로즈버그보다 28점을 앞서고 있습니다.

특히 지난번 벨기에에서 뛰어난 성적을 보이며 우승을 기록했고, 이로인해 선두를 달리고 있으며 동시에 이번 시즌에서 스페인 그랑프리를 제외한 11대회 중 10번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그러나 해밀턴은 더욱 많은 대회에 참여하지 못한 것에 대해 불만족감을 드러내고 있으며 남은8번의 레이스에 모든 것을 걸 생각입니다.

BET NOW - KR


320x50

예선 성적애 대해 해밀턴이 말했습니다. ”예선까지만 본다면 올해가 최고라고 생각해요. 벨기에에서는 왠지 모르게 모든 실력을 발휘할 수 있거든요.”

 “올해의 레이스에서는 아직 제 페이스를 찾지 못한것 같아요. 예선에서의 페이스가 폴 포지션까지 이어지지가 않았지요. 현재의 제 목표는 폴 포지션에서 더욱 많은 포인트를 확보하는 것입니다.”

메르세데스 팀은 다음 주에 이탈리아 그랑프리를 위해 레이스를 제개할 예정이며, 이탈리아에서 3번의 우승을 달성한 해밀턴이 국립 몬차 경기장을 방문할 예정입니다.

See Als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