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re this story

왈테르 마자리 감독 트로이 디니의 굴욕에 당황하다

Walter Mazzarri

왓포드 감독의 왈테르 마자리는 트로이 디니가 독일과 리투아니아와의 경기에서 잉글랜드 대표팀에 포함되지 않았다는 것에 실망했다고 인정했다.

디니는 지난 6번의 프리미어 리그 경기에서 소속 팀 왓포드를 위해 5골을 넣는 인상적인 모습을 보이며 시즌 9골을 기록했다.

28 세의 그가 잉글랜드 대표팀에 합류할 가능성은 해리 케인, 웨인 루니, 다니엘 스터리지 부상으로 상승한 것으로 보였으나, 가레스 사우스게이트 감독은 묵시했고 대표팀으로 선발된 26명의 선수들 중 공격수는 3인에 불과했다.

디니에게 일어난 일은 마자리 감독에게 충격이었다. 마자리는 팀의 주장이란 포지션이 현재 그가 국제적인 인정을 받을 만하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믿고 있었다.

BET NOW - KR

마자리는 하트퍼드셔 머큐리와의 인터뷰에서 디니가 제외된 이유를 묻는 질문에 “이 질문은 잉글랜드 감독에게 하는 것이 나을 것 같다.”고 답했다.

“내가 말할 수 있는 것은 항상 그가 경기에서 뛰는 지금, 디니는 그의 최고의 경기력을 보여주며 득점을 내고 있다.”

이탈리아 출신인 그는 디니가 영국 대표팀 결성에 부름을 받을 방법은 그가 셀허스트 파크에서의 크리스털 팰리스와의 토요일 리그 경기에서 시작하여 모든 경기에서 해트트릭 점수를 받는 것이라고 농담을 하였다.

마자리는 다음과 같이 덧붙였다. “저는 팀을 도울 수 있는 모든 일을 합니다. 물론 저는 그에게 지금부터는 각 경기에서 3골을 넣어야 한다고 말할 겁니다. 왜냐하면1골 만으로는 부족하기 때문입니다.”

왓포드는 지난 3번의 리그 경기에서 우승하지 못했지만, 토요일 크리스탈 팰리스와의 경기에서 4.50의 배당이 책정되었다. 크리스탈 팰리스는 1.91, 무승부는 3.40의 배당이 주어진다.

See Also